검색

장석영 과기정통부 제2차관, 무안군 스마트빌리지 방문

스마트빌리지 운영현황 점검 및 직원 격려로 현장 소통

가 -가 +

전영태 선임
기사입력 2020-05-16

▲ 장석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2차관이 15일 오전 전라남도 무안군 무안읍 스마트빌리지를 방문해 `스마트 쓰레기통(쓰레기 적재량을 실시간 모니터링해 배출지역 거점화하고 수거경로 및 주기 최적화 서비스를 제공)`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  © 전영태 선임기자


[대한뉴스통신/전영태 선임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 장석영 제2차관은 15일 무안군청을 방문해 2019년에 구축한 무안읍 스마트빌리지 운영 현황을 점검하고, 관련 직원들을 격려하였다.


 ‘스마트빌리지 보급 및 확산 사업’은 4차산업혁명 혜택을 농어촌에서 향유할 수 있도록 지능정보기술을 접목한 생산성향상·안전강화·생활편의 서비스를 보급 및 확산하는 목적으로 시행되었으며, 올해로 2년째를 맞이하고 있다.


과기정통부는 작년 무안군(무안읍)을 대상지역 중 한곳으로 선정하여 지능정보기술로 지역현안을 해결하고 생활편의를 개선하는 5종 서비스 ▲드론 기반 정밀 농업 ▲양방향 소통 어르신 돌봄 ▲스마트 쓰레기통 ▲태양광 안내판 지역정보 ▲체험관 및 IoT통합관제 등 을 발굴 보급한 바 있다.


장석영 제2차관은 이날 ① 쓰레기 적재량을 실시간 모니터링하여 수거경로 및 주기를 최적화하는 ’스마트 쓰레기통‘, ② 독거노인 가정에 지능형 사물인터넷(IoT) 스피커를 설치해 복지사와 독거노인 간 원격상담 및 컨시어지서비스를 제공하는 ’양방향 소통 어르신 돌봄‘ 등 주요 서비스의 현장 시연을 통해 사업의 실증 성과를 점검하였다.


특히 ’양방향 소통 어르신 돌봄‘ 서비스를 직접 이용하시는 독거노인가구를 방문하여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등 현장에서 자유로운 소통이 이루어졌다.


장석영 제2차관은 “앞으로도 스마트빌리지 보급 및 확산 사업을 통해 정보통신기술(ICT)를 적용한 도-농간의 격차 해소 정책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히며, “주민 수요에 기반하여 농어촌에 적합한 신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발굴해나갈 것”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대한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