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백작약의 환희

가 -가 +

박귀월
기사입력 2020-05-08

   사진 © 박귀월

  사진  © 박귀월

   사진 © 박귀월

 

[대한뉴스통신/박귀월 기자] 지난 1일 전남 진도군 고군면 향동리 박상권(남 97)집에 피어있는 하얀 백작약 꽃망울이 활짝 피기 시작했다.

 

백작약의 꽃말은 부끄러움 또는 수줍음입니다.


백작약은 한의학에서 뿌리를 약용으로 사용하고 있으며 이 약재는 혈액을 보충하고 간 기능을 활성화시키며 발열이나 땀이 많은 체질을 개선하는 용도로 쓰이며 현재 많이 부족한 상태라고 합니다.


1998년 환경부 보호야생 식물로 지정되었고 멸종위기 야생식물 2급으로 지정되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대한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