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무안경찰,「집회현장 코로나19 예방활동」 전개

가 -가 +

장병기
기사입력 2020-02-21

취약지구 예방활동 (사진=무안경찰서)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무안경찰서는 최근 국내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세가 가속화되는 상황에서 다중이 운집하는 집회현장이 바이러스에 매우 취약하다고 판단해 보건소 등 관계기관과 협력하여 적극적인 예방 활동에 나섰다.

 

지난 2. 21. 무안군 일로읍 재래시장 공원에서 지역주민 600명이 참가하여 개최된 「건설폐기물 처리업체 신규허가 반대 집회」 현장만 보더라도 집회 개최 전 관할 보건소에 집회 정보를 사전에 알려 집회 당일 현장 주변 방역 활동이 이뤄졌다.

 

또한, 대화경찰관을 중심으로 집회 참가자 한 사람 한 사람에게  직접 손세정제를 뿌려 주고 마스크를 나눠 주며 코로나19 예방 수칙을 홍보했다.

 

집회에 참가한 일로읍 주민 A씨는 “경찰관이 손세정제도 손수 뿌려 주고 마스크도 나눠주는 걸 보면서 경찰을 정말 다시 보게 됐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대한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