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순천만습지 생태체험선 일출·일몰 선상투어 운영

순천만의 아침과 저녁을 오롯이 누릴 수 있는 선상 체험

가 -가 +

장병기
기사입력 2020-02-21

▲ 생태체험선 (사진=순천시)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순천시는 오는 3월부터 순천만습지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순천만의 아침 무진과 저녁 석양을 직접 보고 느낄 수 있는 선상투어를 실시하여 차별화된 관광 상품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선상투어 코스는 1960년대를 대표하는 이 지역 출신 소설가 김승옥의 작품 무진기행의 주 배경인 순천만으로, 이른 아침 또는 해지는 저녁에 배를 타고 순천만의 아름다움을 가장 가까이 바라볼 수 있는 체험이다.

 

이에 탐조선을 타고 광활한 갈대밭과 갯골을 지나 드넓은 순천만에서 아침엔 피어오르는 안개를, 저녁엔 노을의 장관을 감상함으로써 순천만습지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대자연의 신비와 쾌감을 느낄 수 있게 해줄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앞으로도 선상투어를 물때가 가능한 주말․공휴일에 연중 실시해  관람객들에게 양질의 생태체험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며, 순천만습지 선상투어 예약은 순천만습지 홈페이지(www.suncheonbay.go.kr)를 통해서만 예약할 수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대한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