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무안군, “재활용품인척하는 일반 쓰레기, 종량제 봉투에 버려주세요”

가 -가 +

장병기
기사입력 2021-03-05

▲ 재활용품인척하는 일반 쓰레기, 종량제 봉투에 버려주세요 (사진=무안군)  © 장병기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무안군은 투명페트병 별도 분리배출 시행의 원활한 정착과 재활용품의 품질 향상을 위해 관내 아파트 128개소 분리수거장에 ‘재활용품인척하는 쓰레기’ 안내판을 설치하였다.

 

지난해 12월 25일부터 전국 의무관리대상 공동주택을 대상으로 '투명페트병 별도 분리배출 제도'가 시행되어 관내 공동주택에 거주하는 군민들은 투명 페트병을 다른 플라스틱과 혼합되지 않도록 별도로 배출해야한다. 다만, 일회용 컵이나 과일을 담았던 트레이, 도시락 김 용기 등 페트병 이외의 투명한 용기는 해당되지 않는다.

 

또한 씻어도 이물질이 제거되지 않는 용기류, 다른 재질과 혼합되어 재활용이 어려운 CD/DVD·고무장갑·슬리퍼·문구류, 재활용이 어려운 노끈·보온보냉팩·기저귀 등은 모두 종량제 봉투에 버려야 한다.

 

군 관계자는 “환경부의‘재활용품 분리배출 가이드라인’이나 한국환경공단 등이 제작한 ‘내 손안의 분리배출’앱을 참고하여 올바른 생활쓰레기 배출방법을 확인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대한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