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순천시 아랫장, 11월 27일 임시 휴장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지난 8월에 이어 두 번째 임시 휴장 결정

가 -가 +

장병기
기사입력 2020-11-24

▲ 아랫장 휴장 (사진=순천시)  © 장병기


[대한뉴스통신/장병기 기자] 전국 최대규모의 전통시장인 순천 아랫장이 코로나19 지역확산 방지를 위해 오는 27일 예정된 5일장을 자발적으로 휴장하기로 결정했다.

 

순천시와 아랫장번영회, 노점협회는 긴급회의를 개최하여 순천에 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해 임시휴장을 결정하고 점포 상인뿐만 아니라 노점상까지 휴장에 동참할 계획이다.

 

순천 아랫장번영회 천세두 회장은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로 격상되어 전통시장 상인들도 많이 힘든 시기이지만, 우리 지역 내 코로나19 확산예방과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지난 8월에 이어 두 번째로 자발적 휴장을 결정했다.”고 말했다.

 

순천 아랫장번영회는 자체적으로 아랫장 내 방역소독을 철저히 실시하고 있으며, 순천시와 함께 장날마다 마스크 착용 지도·점검 및 올바른 마스크 착용 캠페인을 전개하는 등 전통시장 내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하여 애쓰고 있다.

 

순천시 관계자는 “힘든 시기에 자발적으로 휴장하기로 결정해 주어 감사드리며, 전통시장 이용에 혼선이 없도록 적극적으로 홍보하고, 지역 내 감염병 확산방지을 위하여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대한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