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다시 찾은 구례 수해복구 현장

구례의 문제해결에 최선을 다 할 것

가 -가 +

전영태 선임
기사입력 2020-09-29

▲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시장 상인과 주먹인사를 하고 있다.  © 전영태 선임기자


[대한뉴스통신/전영태 선임기자]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28일 "수해복구사업에 있어 보다 더 적극적 입장을 가지고 지원이 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오후 김종인 비대위원장은 전남 구례 종합사회복지센터 내 수해피해 현장을 방문해 복구현황을 확인하고 구례 주민 및 소상공인들과 간담회 이후에는 구례 5일시장 상가도 방문했다.

 

김종인 비대위원장은 "정부 지자체 모두가 수해 복구를 위해서 노력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지만, 당한 사람 입장에서 볼 때는 충분치 않다는 것을 느낀 것 같다"며 "앞으로 가급적이면 중앙정부가 재정적으로 연약한 지자체에 대해 보다 많은 지원을 할 수밖에 없지 않나 하는 생각을 갖는다"고 말했다.

 

또 "이번에 수해와 관련해 과연 자연재해냐 인재냐가 가장 논란이 되게 거론되고 있는데 이 문제는 앞으로 정부 당국과 여기 주민들 간의 협의에 의해서 어느 정도 해결점을 찾아내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밝혔다.

 

김종인 비대위원장은 "이곳 구례에는 전봉민 의원이 구례를 동행하는 의원으로 됐다"며 "전봉민 의원이 자주 내려와서 구례 구민들의 관심사항이 무엇인가를 파악하며 국민의힘 나름대로 구례의 문제해결에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구례 수해 피해 현장 방문에 김선동 사무총장, 송언석 비서실장, 하영제 국회의원, 임동하 전남도당위원장, 윤희석 대변인이 함께 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대한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